[일요서울|인천 조동옥 기자] 서부교육지원청이 지난 4일 청내 세미나실에서 관내 3개 교육지원청과 지역문화예술자원지도(RARM: Regional Arts education Resources Map, 이하 예술자원지도)의 학교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협의회를 가졌다.
각 교육지원청별로 2017년 교육부의 지역연계학교예술교육 활성화 정책에 따라 학교별 수요에 맞는 지역문화예술교육자원을 발굴·조사 작업을 진행하였다.

교육지원청에서는 조사 결과 다양한 문화예술교육자원에 대한 안내와 소재가 활용에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결론에 이르러 예술자원지도를 정비하고, 모바일 웹 및 APP으로 제공하는데 뜻을 모았다.

이번 협의회를 시작으로 6월에서 8월에 까지 자원을 발굴하고 모바일 웹 및 APP개발을 통하여 10월 초 학교배포를 할 예정이다.

컨설팅 토론회에 참석한 인천하늘초등학교 최덕진 교감은 ‘인성교육의 강화로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요구가 늘어나고 있어 학교의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생각돼 예술자원지도를 지역을 통합하여 조사·배부하는 것이 상당히 의미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경자 교육장은 ‘기존 자료의 형태나 규모를 학교 현장의 요구를 적극 수용하여 활용도가 높은 형태로 제공하는 것은 학교예술교육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교육지원청들의 자발적 협력을 통해 일선학교에 양질의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인천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