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영천 이성열 기자] 영천시는 지난 9일 한국사진작가협회 영천지부(김진문 지부장)가 영천예술창작스튜디오에서 제10회 영천복사꽃 전국사진촬영대회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올해 10년을 맞이하는 영천복사꽃 전국사진촬영대회는 영천 특산품인 복숭아의 우수성과 영천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전국에 널리 알리는 역할을 지금까지 톡톡히 해 오고 있다.

시에 따르면 전국 각지에서 온 사진작가들은 복사꽃으로 붉게 물든 영천을 보고 기쁨의 탄성을 자아냈으며, 그들의 열정과 실력으로 올해 또한 뛰어난 작품들이 많이 나왔다는 평이다

제10회 영천복사꽃 전국사진촬영대회는 엄격한 심사를 거쳐 금상에 김중인‘미소’에 주어졌고 은상은 김선화 ‘휴식’과 박문석 ‘사물놀이’가 차지했다.

수상작들은 10일까지 예술창작스튜디오 전시실에서 전시된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