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 검사항목 변경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 검사항목 변경
  • 경기 북부 강동기 기자
  • 입력 2018-06-12 11:04
  • 승인 2018.06.12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차 검사항목에 아연, 망간 및 색도를 추가
[일요서울 | 포천 강동기 기자] 포천시는 일반가정에서 사용하는 수돗물에 대해 무료로 수질검사를 받을 수 있는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운영하고 있으며, 제도에 대한 시민 만족도 향상을 위해 오는 25일부터 1차 검사항목에 아연, 망간 및 색도를 추가하여 총 8항목을 검사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부터 시작된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는 수도배관과 수돗물 수질에 대한 시민들의 불신감을 근본적으로 해소하기 위한 제도로, 수돗물 수질이 궁금한 시민이면 누구나 물사랑홈페이지나 전화로 수질검사를 신청할 수 있으며, 담당공무원이 가정을 방문하여 수돗물 채취 및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수돗물에 대한 불신해소 및 안전성 홍보를 위해 관내 어린이집 55개소를 대상으로 상반기 수질검사를 실시하였으며, 수질검사 결과 모두 먹는물 수질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세익 상수도과장은 “시민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통한 시민감동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