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사천 이도균 기자] 6ㆍ13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 송도근 현 사천시장이 더불어민주당 차상돈 후보와 무소속 이종범 후보를 따돌리고 당선의 영예를 안았다.
송도근 사천시장 당선인은 14일 우선 당선소감을 시민에게 돌렸다.

송 당선인은 “새해 들어 시작된 경찰의 압수수색과 상대후보의 악의적인 유언비어와 온갖 흑색선전에도 불구하고 위대한 사천시민들이 압도적인 지지를 보내주었다”고 전제하고 “민주주의의 축제로 승화시켜야 할 선거가 정책과 비전 제시는 하지 못하고 오로지 상대방 흠집 내기에만 몰두해 온 점은 개선돼야 할 것이다"고 지적했다.
또 송 당선인은 “이제 지난 4년의 시정 성과를 평가해준 만큼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세계적인 명품 바다 케이블카를 만들었던 것처럼 우리 사천을 살기 좋은 명품 도시로 만들어 주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송 당선인은 “자신을 낳아주고 키워 준 내고향 사천의 발전을 위해 남은 인생의 열정을 모두 바쳐 열심히 일하겠다"고 강조했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