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부산 전홍욱 기자] 부산시는 6월 22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지역 기업의 인력난 해소와 구직자의 취업활동을 지원하고 실질적인 취업기회 및 정보제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2018년 부산광역권 일자리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는 고용 우수기업, 서부산기업, 환경 전문기업 등 특화된 채용관을 운영하여 지역의 우수 인재의 현장 면접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며, 한국남부발전,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부산교통공사, 부산시설공단, 부산신용보증재단, 에어부산, 부산은행을 비롯하여 환경부 산하 공공기관 등이 참여하여 기관별 채용방법을 안내할 예정이다. 특히, 일자리창출을 위한 공공・민간부문의 협력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직·간접 채용관 뿐만 아니라 기업정보관, 취업컨설팅관, 부대행사·홍보관 등을 운영해 ▲참여기업 정보제공 ▲심리상담 서비스 ▲직업상담사를 통한 취업상담 서비스 ▲이력서·면접 컨설팅 ▲직업심리검사 실시 및 해석 ▲VR신기술・AI면접체험 ▲신직업 소개 ▲이력서 사진촬영 ▲메이크업, 이미지 메이킹, ▲청년 구직자 대상 무료 정장대여 ▲일자리정책과 사업소개 등 취업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해 다방면으로 취업준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이번 행사를 위해 올해 상반기 채용계획이 있는 지역 우량기업들을 대상으로 참여기업을 모집했다. 이에, 오스템임플란트, 삼덕통상(주), ㈜이엔케이 등 175개의 중견・중소기업 및 공공기관이 대거 참가해 현장 채용면접 및 채용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부산일자리정보망을 통해 참여기업 채용정보 확인, 사전 참가신청이 가능하며, 사전 참가신청 시, 행사 당일 사전신청 문자 확인으로 바로 입장 가능하다. 사전 신청자 중 온라인 이벤트를 통해 메이크업, 이미지 메이킹, 무료 정장대여(만34세 이하, 현장 참여기업 면접을 보는 경우에 한함) 등을 현장에서 원스톱으로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분증을 지참하면, 현장에서도 누구나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부산시는 “이번 행사가 구인기업에는 유능한 인재채용의 기회를 제공하고, 취업난을 겪고 있는 구직자들에게는 기업면접의 기회를 비롯한 유익한 일자리 정보, 취업지원 서비스를 한 자리에서 제공받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산일자리종합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부산 전홍욱 기자  ptls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