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독일 폭스바겐 아틀라스에 OE 공급
금호타이어, 독일 폭스바겐 아틀라스에 OE 공급
  • 이범희 기자
  • 입력 2018-06-19 08:17
  • 승인 2018.06.19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금호타이어(대표 김종호)가 독일 폭스바겐(Volkswagen)의 대형 SUV 아틀라스(Atlas)의 2018년 신형 모델에 OE(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 그룹은 2017년 글로벌 완성차 판매 1위로 폭스바겐, 아우디를 비롯해 람보르기니, 포르쉐까지 이름난 자동차 브랜드가 속해 있는 글로벌 자동차 대표 기업이다.

아틀라스는 폭스바겐이 패밀리밴과 픽업트럭 등 대형 SUV가 인기인 북미시장을 주 타겟으로 겨냥해 개발한 최초의 풀사이즈 7인승 SUV로 역대 폭스바겐의 SUV 중 가장 큰 체격을 갖추고 있다.

또한 VR6 3.6L 가솔린 엔진이 탑재되어 최고 출력 280마력을 자랑하며, 미국 고속도로 교통 안전국(NHTSA) 평가에서 별 5개로 최고 안전 등급까지 받았다.

2018년형 아틀라스는 금호타이어의 SUV 전용 베스트셀러 타이어인 크루젠 프리미엄(KL33) 제품을 장착한다.

금호타이어의 ‘크루젠(CRUGEN)’시리즈는 도심형 SUV의 등장에 발맞춰 개발한 브랜드다. 특히, 고성능 SUV에 최적화된 스포츠 성능을 구현할 수 있도록 온로드에서의 핸들링, 제동력, 고속 주행 안정성 등과 같은 기능을 충실하게 갖추고 있어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SUV 전용 타이어로 각광받고 있다.

조만식 금호타이어 상품개발1담당 상무는 "이번 2018년형 아틀라스 OE 공급은 금호타이어의 제품이 메인 규격으로 대량 공급되는 만큼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이다"라며 "금호타이어는 앞으로도 급증하고 있는 SUV 수요에 발맞춰 고객사와 운전자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전용타이어를 개발,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