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주시가 도로명주소의 바른 이해와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지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사회 교과서와 연계한 도로명주소 퀴즈풀이 행사를 진행했다.

19일 시에 따르면 이번 퀴즈풀이 행사는 미래세대의 주인공인 초등학생에게 도로명주소의 필요성에 대한 교육과 체험 기회를 제공해 생활 주소로 관심을 갖고 친숙하게 받아들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주시가 도로명주소의 바른 이해와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지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사회 교과서와 연계한 도로명주소 퀴즈풀이 행사를 진행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시는 도로명주소 전면 시행 5년차를 맞아 도로명주소의 기본적인 체계에 대한 홍보가 지속 이뤄졌지만, 도로명주소의 근간이 되는 도로구간의 시작과 끝, 그리고 그 구간의 이름을 숙지하는데는 아직까지 어려움이 많은 것도 사실이다.

이에 시는 지난 15일 시내권 초등학교 6개교에 도로명퀴즈 상자를 전달했다. 아이들의 흥미를 유발하기 위한 퀴즈 풀이를 통해 상자 안 수록된 도로명주소 홍보물품과 지역 도로명을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도로명 안내책자를 가져갈 수 있도록 했다.

퀴즈풀이에 참여한 아이들은 “새로운 사실을 알게 돼서 좋았고, 도로명 주소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유익한 수업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경주시 관계자는 “초등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진행하는 퀴즈풀이를 통해 도로명주소를 알기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주민 누구나 도로명주소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해 도로명주소 이용을 활성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