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역시 공공디자인 공모전 당선작 발표
대전광역시 공공디자인 공모전 당선작 발표
  • 대전 박장선 기자
  • 입력 2018-06-26 15:28
  • 승인 2018.06.26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디자인으로 행복한 커뮤니티 도시, 대전
[일요서울ㅣ대전 박장선 기자] 대전시는 제10회 대전광역시 공공디자인 공모전 대상에 시설물 디자인 부문에 출품한 황종길 씨의 ‘모퉁이의 기적’이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대상 작품은 도심 속 어두운 골목길에 생기는 다양한 문제점을 개선할 수 있는 실현가능한 작품으로, 공간의 사각지대를 밝힘으로써 이를 통해 지역 공동체를 활성화 할 수 있고, 다양한 기술의 결합을 통한 과학 도시 대전의 이미지를 잘 드러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번 공모전에는 전국 41개 학교 고등부, 대학·일반부에서 394명이 참여했으며, 190개 출품작 가운데 50점이 입상작으로 선정됐다.

금상은 이경민, 유혜민, 이재현 씨가 출품한‘感(감) ; 느끼고, 깨닫고, 닿다.’가, 은상에는 목원대 김효영, 김진성, 배민식 씨가 출품한 ‘파사비트’가, 동상에는 홍욱 씨가 출품한 ‘SMART ECO TOILET’과 백완렬, 최유진, 김다혜 씨가 출품한 ‘별자리 공원’이 각각 선정됐다.
 
시는 7월 중 대전시청 2층 로비에서 우수 작품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하고 수상작은 일반에 전시할 예정이다.
 
 

대전 박장선 기자 ps4436@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