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에서 즐기는 여름휴가~ 광한루, 쌍계사 가 볼까
지리산에서 즐기는 여름휴가~ 광한루, 쌍계사 가 볼까
  • 오두환 기자
  • 입력 2018-07-04 10:50
  • 승인 2018.07.04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켄싱턴리조트 지리산남원과 지리산하동에서 여름을 맞이해 지리산의 색다른 매력을 느끼며 시원한 여름 휴가를 누릴 수 있는 '서머 패키지'를 8월 31일까지 선보인다.
 
이번 패키지는 숨은 계곡이 많기로 유명한 지리산에서 구룡 계곡, 뱀사골 계곡, 수락 폭포 외에도 다양한 계곡을 즐길 뿐만 아니라 주변 유명 관광 명소 입장 혜택까지 포함돼 지리산의 여름을 온전히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됐다.
 
켄싱턴리조트 지리산남원의 ‘서머 광한루 연가 패키지’는 △객실 1박, △조식 2인, △광한루원 입장권 2매로 구성됐다.
 
드라마 촬영지로도 유명한 광한루원은 ‘춘향전’의 배경이자 남원의 대표 관광지로 손꼽히는 곳이다. 

인근에 춘향테마파크, 남원 추어탕 거리 등이 위치해 있어 다양한 볼거리와 미식을 즐기기에도 좋다. 가격은 주중(일~목) 10만6,000원(세금 포함)부터, 주말(금~토) 17만원(세금 포함)부터다. 
 
켄싱턴리조트 지리산하동의 ‘서머 힐링 패키지’는 △객실 1박, △조식 2인, △쌍계사 입장권 2매, △최참판댁 입장권 2매, △아메리카노 2잔 혜택으로 구성됐다.
 
지리산 기슭에 자리한 쌍계사는 차의 시배지이자 이근에 야생차밭이 펼쳐져 있어 여름의 맑은 향기를 만끽하기 좋은 곳이다. 가격은 주중(일~목) 11만7,000원(세금 포함)부터, 주말(금~토) 14만7,000원(세금 포함)부터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