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I대전 박장선 기자] 공주대학교(총장직무대리 김희수)는 6일(금) 오전 10시 국제회의실에서 4・19혁명과 한국문학의 의미를 새롭게 해석하고 모색하는 전국학술대회 행사를 가졌다.

학술대회는 한국문학이론과비평학회(회장 양진오 대구대 교수)와 공주대 국어교육과(학과장 송재일 교수)의 공동 개최로 진행됐다.

기조 강연으로 나선 김병욱 교수(충남대 국문과 명예교수)는 자신이 겪은 4・19혁명을 바탕으로 한국문학과의 문제를 생생한 경험과 증언을 통해 , 젊은 연구자들의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전국학술대회 학회 관계자는 “4・19혁명은 한국문학에서 여전히 말해야 하는 중요한 연구 주제이며 유효한 화두로서, 이 문제를 본격적으로 검토하는 국내 첫 학술대회로서 더욱 뜻 깊은 자리”라며 ”아울러 젠더, 마이너리티, 지역문학 등 4・19혁명과 한국문학의 문제를 폭넓게 해명하고자 하는 새로운 시도와 연구들이 돋보이는 학술대회”라고 말했다.


대전 박장선 기자  ps4436@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