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다함께 돌봄 사업’ 공모에 선정 돼…돌봄 사각지대 해소에 도움
익산시, ‘다함께 돌봄 사업’ 공모에 선정 돼…돌봄 사각지대 해소에 도움
  • 전북 고봉석 기자
  • 입력 2018-07-06 17:35
  • 승인 2018.07.06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익산 고봉석 기자]익산시는 보건복지부의 ‘지자체 저출산 극복 공모사업’의 일환인 ‘다함께 돌봄 사업’공모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시는 저출산이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문제를 극복하고자 다양한 저출산 시책을 개발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을 펴고 있다.
 
공모사업 지원 내용은 시설 리모델링비와 도서 구입비에 한정되어 실제 초등 돌봄 서비스를 운영할 인력에 대한 대비가 필요한 실정인데 이번에 5천여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이번에 선정된 ‘다함께 돌봄 사업’은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목표로 운영계획의 우수성, 추진의지, 사업의 효율성, 실현가능성 등의 평가가 진행됐다.

시는 익산시육아종합지원센터라는 호남 최대의 돌봄 환경과 다양한 육아프로그램의 풍부한 운영 노하우 등을 장점으로 부각시켜 심사에 임해 치열한 경쟁 속에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익산시만의 특화 초등 돌봄사업 추진을 통하여 육아가 즐겁고, 아이가 행복한 육아보육도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모사업을 통해 확보된 지원금은 돌봄 교실 운영에 필요한 수준 높은 돌봄 교사를 채용하고, 다양한 안전시설을 구축하는 등 빈틈없는 돌봄 서비스 제공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전북 고봉석 기자 pressko@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