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포카칩’, 출시 30주년 누적매출액 1조 4천억 원 돌파
오리온 ‘포카칩’, 출시 30주년 누적매출액 1조 4천억 원 돌파
  • 이범희 기자
  • 입력 2018-07-12 13:45
  • 승인 2018.07.1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오리온은 올해 출시 30주년을 맞은 ‘포카칩’이 국내 누적매출액 1조 4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1988년 7월 첫 출시 때부터 2018년 6월까지 30년간 소비자들의 변함 없는 사랑 속에 세운 기록으로, 판매 개수로 환산 시 약 17억 봉지에 달한다.

30년 동안 1분에 100봉 이상씩 팔린 셈. 그 동안 사용한 감자의 개수는 약 22억 개에 달하며, 이는 10톤 트럭 4만 대 분량에 해당한다.

포카칩은 ‘초코파이情’과 더불어 오리온의 성장을 이끌어온 대표 제품이기도 하다.

오리온 관계자는 “30년간 변함없이 포카칩을 사랑해주신 고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맛있고 품질 좋은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공급한다는 원칙 아래 고객, 감자농가, 오리온이 함께 Win-Win 할 수 있도록 제품 혁신을 지속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