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령되는 등 무더운 날씨가 지속되겠다. 대구는 낮기온이 36도까지 오를 전망이며 대전 등 중부지방도 35도를 웃돌겠다.

12일 기상청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내륙을 중심으로 오후 한때 구름이 많겠다"고 말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3도, 수원 24도, 춘천 24도, 강릉 25도, 청주 25도, 대전 24도, 전주 24도, 광주 25도, 대구 25도, 부산 25도, 제주 25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인천 30도, 수원 33도, 춘천 33도, 강릉 34도, 청주 34도, 대전 35도, 전주 35도, 광주 34도, 대구 36도, 부산 32도, 제주 33도로 관측된다. 남부지방은 30도 중반ᄁᆞ지 기온이 치솟는 무더운 날씨를 띠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좋음' 혹은 '보통' 수준의 농도를 나타내겠다.

바다의 물결은 0.5~2.0m로 비교적 낮게 일 것으로 예측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전국 대부분에 폭염특보가 내려지고 당분간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덥겠다"며 "폭염특보는 차차 확대될 예정이고 일부 지역에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주말에도 고기압으로 인해 대체로 맑고 더운 날씨를 나타내겠다.

사회팀  ilyo@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