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연천축협 '자원순환센터 준공식' 개최
파주연천축협 '자원순환센터 준공식' 개최
  • 경기 북부 강동기 기자
  • 입력 2018-07-13 23:17
  • 승인 2018.07.13 2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순환형 친환경농업 발전 기대
[일요서울|파주 강동기 기자] 파주시는 13일 관련 기관 단체장과 축산인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파주연천축협 자원순환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자원순환센터는 약 140억 원을 투입해 25만242㎡의 부지에 퇴비화시설, 퇴비저장고, 액비화시설, 액비저장고, 관리실 등으로 이뤄져 있으며 분뇨 처리 시 발생하는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 탈취시설과 밀폐식 내부공기순환시스템을 사용해 악취로 인한 인근 농가에 피해가 가지 않도록 마련됐다.
 
자원순환센터는 파주시 관내 1천여 가축사육 농가의 분뇨를 매일 수거해 퇴비 70톤과 액비 99톤, 총 169톤을 생산하고 축산농가 및 경종농가에 양질의 퇴·액비를 공급할 계획이다.
 
파주연천축협은 자원순환센터 준공을 통해 가축분뇨 문제를 해결해 축산농가의 지속 가능한 양질의 퇴·액비를 생산해 경종농가에 제공함으로써 화학비료 및 농약사용의 감소를 통해 친환경농업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파주시 관계자는 “파주시에서도 해양투기 금지로 인한 축산농가의 가축분뇨 처리 어려움을 해소하고 가축분뇨의 적정처리로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할 것”이라며 “축산분뇨를 자원화 함으로써 자연순환형 친환경 농업을 실현하는데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경기 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