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두드림 U+요술통장 여름캠프’ 열어
LGU+,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두드림 U+요술통장 여름캠프’ 열어
  • 김은경 기자
  • 입력 2018-07-22 10:07
  • 승인 2018.07.22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일요서울|김은경 기자] LG유플러스는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함께 장애가정 청소년 멘티와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두드림 U+요술통장 여름캠프'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두드림 U+요술통장은 꿈을 가진 장애가정 청소년들이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최대 5년간 청소년과 LG유플러스 임직원, LG유플러스가 매칭 기금을 적립해 지원하는 자산형성 프로그램이다.

장애가정 청소년이 매월 2만 원을 두드림 U+요술통장에 저축하면 LG유플러스 임직원이 청소년과 동일한 금액인 2만 원, LG유플러스가 6만 원을 적립한다. 매칭 기금은 청소년들의 대학 입학금이나 취업 준비를 위한 교육비로 지원된다.

또한, 두드림 U+요술통장은 장애가정 청소년들의 자산형성뿐만 아니라, LG유플러스 임직원과 청소년간의 1:1 멘토링 및 캠프 개최 등 다양한 관계형성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의 정서적 성장을 돕는다는 설명이다.

이러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개최된 이번 여름캠프는 고등학교 1학년이 된 멘티와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가 서울 잠실 롯데월드에서 VR체험, 전망대 관람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하며 서로의 꿈과 미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멘토링으로 진행됐다. 멘토링을 마친 멘티는 인천 영흥도 YMCA 수련원에서 수상레저 활동 및 갯벌 체험 등 여름스포츠를 즐기는 시간도 가졌다.

한편 LG유플러스와 한국장애인재활협회는 지난 2010년부터 지금까지 총 303명의 장애가정 청소년을 선발해 두드림 U+요술통장 활동을 시작했다. 올해 고등학교 졸업생 43명을 포함하여 현재까지 총 141명의 졸업생을 배출해 졸업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