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서 전국혁신도시協 정기총회 가져
진주서 전국혁신도시協 정기총회 가져
  • 경남 이도균 기자
  • 입력 2018-07-27 18:34
  • 승인 2018.07.27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도시 시즌2 원동력 마련...혁신도시 지자체장 한자리 모여
[일요서울ㅣ진주 이도균 기자] 전국혁신도시협의회(회장 조규일 진주시장) 정기총회가 27일 오전 11시 진주시청 상황실에서 전국 10개 혁신도시 자치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혁신도시를 국가균형발전의 新지역 성장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한 혁신도시 시즌2 추진에 맞춰 전국혁신도시 기관장들이 한자리에 모여 혁신 도시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비롯해 수도권 신설 공공기관의 2차 이전 재촉구 결의 및 차기 임원 선출 등 혁신도시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들을 논의했다.
 
지난해 전국혁신도시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의결한 대정부 공동 건의 사항인 혁신도시 공공기관 지역인재 30%이상 의무채용 법제화, 공공기관의 원활한 지역공헌사업 참여를 위한 법적근거 마련, 혁신도시 기반시설 확충 및 기업유치를 위한 국·도비 지원 안건들이 ‘혁신도시 조성 및 발전에 관한 특별법’으로 개정돼 혁신도시 활성화 추진의 원동력을 마련했다
 
  취임 후 전국혁신도시협의회 회장으로 이날 총회에 참석한 조규일 진주시장과 혁신도시 기관장들은 협의회 차원에서 혁신도시의 추가적인 발전 방안 등을 지속 발굴해 공동대응 해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아울러 차기회장은 협의회에서 의결한 울산 중구청장이 만장일치로 결정됐다.
 
  2006년에 구성된 전국혁신도시협의회는 전국 10개 혁신도시 11개 기초자치단체가 회원도시로 구성돼 있으며 그간 혁신도시 공공기관 조기 이전 촉구를 비롯한 총 17건을 건의하는 등 적극적으로 운영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