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남 이도균 기자] 경상남도는 정부 인사발령에 따라 박성호 행정안전부 지방행정정책관이 오는 13일 경상남도 행정부지사로 취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해 출신인 박성호 부지사는 김해고, 경찰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행정고시(35회) 합격 후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신임 박성호 부지사는 정부혁신지방분권위원회 지방분권과장, 행정자치부 자치제도과장, 지역발전위원회 연계협력국장, 울산광역시 기획관리실장, 행정안전부 지방행정정책관 등 중앙과 지방의 요직을 두루 거쳤으며, 지방행정과 지방분권 전문가로 알려져 있다.

또한, 행정혁신 전문가로 새로운 경남을 실현할 행정혁신 적임자로 평가 받고 있다.

행정안전부 정부혁신기획관으로 근무하면서 ‘국민이 주인인 정부’ 실현을 위해 정부혁신을 주도적으로 이끌었을 뿐만 아니라, 지방행정정책관 시절에는 지방행정혁신 추진단을 출범시키는 등 지방행정혁신 확산을 중점적으로 추진했다.

한편, 박성호 부지사는 13일, 별도의 취임식 없이 바로 업무를 시작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