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남북노동자단체 대표 남측 김명환(오른쪽 두번째부터) 민주노총 위원장, 북측 주영길 조선직업총동맹 중앙위원회 위원장, 남측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이 11일 서울 용산구 용산역 광장에 설립된 강제징용노동자상에 헌화 후 묵념하고 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