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RBW 제공]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걸그룹 마마무가 컬러풀한 커밍순 포토를 공개했다.

마마무는 13일 공식 SNS를 통해 세 번째 단독 콘서트 '4Season S/S' 커밍순 포토를 공개해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커다란 캔버스에 노랑, 빨강이 채색된 배경으로 마마무의 이름이 쓰여있다. 이는 지난 1월 마마무의 2018 오프닝 싱글 ‘칠해줘’의 초심과 함께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 중 봄, 여름 앨범을 나타내는 것.

마마무는 올 초 오프닝 싱글 ‘칠해줘’를 통해 ‘2018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리고 3월 멤버 화사를 상징하는 ‘옐로우’를 내세워 미니앨범 '옐로우 플라워(Yellow Flower)'를 발표했다. 이어 7월 멤버 문별의 상징 컬러 ‘레드’를 나타내는 미니앨범 '레드 문(Red Moon)'을 발표해 큰 사랑을 받았다.

이번 단독 콘서트 '4Season S/S'는 마마무의 봄과 여름 활동을 망라한 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며 그간 다양한 레퍼토리와 화려한 퍼포먼스, 뛰어난 가창력으로 다시 한번 마마무의 저력을 확인함과 동시에 하반기 F/W시즌의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킬 것이다.

마마무의 세 번째 단독 콘서트 '4 Season S/S'는 18~19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된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