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퍼트 8승+강백호 3안타' KT, 삼성 잡고 2연승
'니퍼트 8승+강백호 3안타' KT, 삼성 잡고 2연승
  • 신희철 기자
  • 입력 2018-10-06 20:37
  • 승인 2018.10.06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니퍼트 [KBO]
KT 니퍼트 [KBO]

[일요서울 ㅣ 신희철 기자] kt wiz가 2연승을 달렸다.

KT는 6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팀 간 16차전에서 6-1로 승리했다.

KT는 3회말 선취점을 냈다. 선두타자 장성우의 안타 뒤 심우준이 투수 앞 땅볼을 쳐서 선행 주자가 잡혔다. 그러나 강백호가 적시 2루타를 날리면서 KT가 1-0으로 앞서 나갔다.

4회초 삼성이 다린 러프의 솔로 홈런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그러나 4회말 KT는 로하스와 황재균의 안타, 오태곤, 장성우의 연이은 적시타로 4-1로 다시 앞서 나갔다.

7회말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1사 후 강백호의 2루타 뒤 이진영의 안타가 이어졌다. 이 과정에서 우익수 구자욱의 실책까지 겹치면서 강백호가 홈을 밟고, 이진영은 3루에 안착했다. 이어 유한준의 땅볼로 KT는 6-1로 점수를 달아났다.

삼성은 4회초 득점 이후 이렇다할 찬스를 잡지 못했다. 결국 이날 경기는 KT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이날 KT의 선발 투수 더스틴 니퍼트는 6이닝 동안 108개의 공을 던져 6이닝 3피안타(1피홈런) 3볼넷 3탈삼진 1실점 호투를 펼쳤다. 팀 승리로 시즌 8승 째를 챙겼다. 삼성 선발 투수 아델만은 3⅓이닝 4실점으로 시즌 12패(8승) 째를 당했다.

신희철 기자 hichery81@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