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청송군에 ‘군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 준공
경북도, 청송군에 ‘군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 준공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8-10-11 16:20
  • 승인 2018.10.11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가스 미수급 전국 13개군 중 최초로 사업 완료.
청송읍 LPG공급관리소에서 개최된 ‘군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준공식.
청송읍 LPG공급관리소에서 개최된 ‘군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 준공식.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상북도가 11일 청송읍 LPG공급관리소에서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 윤경희 청송군수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도에 따르면 ‘군단위 LPG배관망 구축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천연가스 수급 제외지역인 전국 13개 군을 대상으로 LP가스를 중단없이 저렴하게 취사․난방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LPG공급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경북 도내는 청송군, 영양군, 울릉군이 해당된다.

청송군은 2016년 1차사업 대상지역으로 선정돼 사업비 140억원을 투입해 2017년 6월 공사를 착공해 LPG저장탱크(50톤, 2기)와 배관망(15km)을 매설하고, LPG공급관리소와 1,215세대에 사용시설(내관, 보일러, 안전장치 등)을 설치했다.

도는 이번 준공으로 주민들은 LPG배관망을 통해 편리하고 안전하게 LP가스를 공급받을 수 있으며, LPG를 난방으로 사용함으로써 동절기 난방비가 크게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도는 영양군과 울릉군에도 군단위 LPG배관망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영양군은 2019년, 울릉군은 2020년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또한,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농어촌마을 주민들의 에너지복지 향상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LPG소형저장탱크 보급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청송읍이 도시수준의 가스사용 기반시설을 갖춘 만큼 앞으로 지역발전이 기대된다”며 “LPG배관망 구축사업을 확대 추진해 농어촌지역 주민들의 에너지 복지를 향상시키는 한편 청년들이 돌아오는 농어촌 정주여건 개선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