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재론칭 티맵 택시 기사 10만명 가입
SK텔레콤, 재론칭 티맵 택시 기사 10만명 가입
  • 이범희 기자
  • 입력 2018-11-26 08:45
  • 승인 2018.11.26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SK텔레콤이 티맵 택시가입 택시 기사 10만명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새롭게 리뉴얼한 택시 호출 서비스인 티맵 택시의 가입 기사가 10만2000명을 넘어섰고 평균 배차 성공율도 앱 리뉴얼 이전 대비 3배 이상 높아져 61%에 달한다고 25일 밝혔다.

티맵 택시에 가입한 기사가 10만명이라는 것은 전국 택시 기사(27만명)의 37%가 티맵 택시 호출에 응할 수 있다는 의미이다. 또 서울시(8만3000명)에선 54%(4만5000명)의 택시 기사가 가입했다.

특히 택시 기사들의 티맵 택시 가입 추세는 11월 초 6만5000명에서 11월 24일 10만2000명에 달할 정도로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택시 기사들이 적극적으로 티맵 택시에 가입함으로써 배차 성공율이 높아지는 선순환 효과가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티맵 택시 평균 배차 성공율은 앱 리뉴얼 전인 6월 말에는 약 17% 수준에서 최근 약 61%로 상승했으며 SK텔레콤은 향후 이를 더욱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또 티맵 택시 호출 건수도 앱 리뉴얼 전과 비교해 약 10배 이상 늘어나는 등 대폭 증가했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이용자 확대 추세를 바탕으로 2020년 말까지 티맵 택시 실사용자 500만명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여지영 SK텔레콤 TTS(Total Transportation Service)사업 Unit장은 “티맵 택시의 혜택과 새로운 기능에 고객들과 택시 기사분들이 빠르게 반응하고 있다”며 “고객과 기사들의 니즈에 맞춰 택시 호출 시장에 경쟁의 바람을 일으키고 이용자 혜택을 확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