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남자친구' 3회 연속 시청률 두자리수...10.2% 기록
tvN '남자친구' 3회 연속 시청률 두자리수...10.2% 기록
  • 신희철 기자
  • 입력 2018-12-06 13:52
  • 승인 2018.12.06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황후의 품격’ 9회 6.8%, 10회 9.2%
첫 회 VOD 시청자 수, 총 10만명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뉴시스]
tvN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뉴시스]

[일요서울 ㅣ 신희철 기자] 송혜교와 박보검 주연 tvN 수목 드라마 ‘남자친구’의 시청률이 연일 고공행진이다. '3회 연속' 시청률 두 자리수를 기록하며 지난 주에 이어 또다시 지상파 수목드라마에 앞섰다.

 

TNMS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5일 ‘남자친구’ (유료가입) 3회 시청률은 전국 10.2% 였으며 수도권에서는 전국 보다 높은 11.5%를 기록했다.

 

이날 지상파 수목드라마 중 가장 시청률이 높은 SBS ‘황후의 품격’ 9회 시청률은 6.8%, 10회 시청률은 9.2%로 모두 ‘남자친구’ 시청률 보다 낮았다. 지상파와 동일기준으로 산출한 ‘남자친구’ (유료+ 비유료가입) 이날 시청률은 전국 9.8% 였다. 지난  2회에서 기록했던 시청률 (유료가입) 11.0% 보다는 다소 하락한 수치다.

 

송혜교와 박보검 캐미로 지난 첫 방송부터 많은 시청자 관심을 받았던 ‘남자친구’는 tvN 드라마 중 역대 가장 인기 있었던 ‘미스터션샤인’ 첫 방송 시청률 (유료가입) 8.5%을 0.9% 포인트 앞지르면서 역대 tvN 드라마 중 가장 높은 첫 회 시청률 9.4%를 기록한바 있다.

 

TNMS 통합시청자 데이터에 따르면 본 방송을 놓친 ‘남자친구’ 시청자들이 VOD 시청에서도 대거 몰려 ‘남자친구’ 첫 방송 VOD 시청자 수가 ‘미스터션샤인’을 앞지른 것으로 집계되었다.

 

TNMS가 ‘남자친구’ 첫 회 본 방송이 방송 된 이후 일주일간 IPTV와 디지털 케이블 가입자를 기준으로 VOD 시청자 수를 집계 한 결과 총 10만명이 ‘남자친구’ 첫 회를 VOD로 시청한 것으로 집계되었다.  이는 ‘미스터션샤인’ 첫 방송이 방송 된 이후 당시 일주일간 IPTV와 디지털 케이블 가입자를 통한 VOD 시청자를 집계 한 9만 6천명 보다 4천명이 더 많은 것이다.

 

‘남자친구’ 가 본방송 뿐만 아니라 VOD에서도 새로운 tvN 드라마 역사를 쓰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신희철 기자 hichery81@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