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친 빚투' 조여정 "상처받은 분께 죄송하다"
'부친 빚투' 조여정 "상처받은 분께 죄송하다"
  • 오두환 기자
  • 입력 2018-12-07 01:51
  • 승인 2018.12.07 0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완벽한 아내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조여정
조여정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빚투' 논란에 이름이 오른 배우 조여정 측이 사과의 뜻을 전했다. 

조여정 소속사인 높은엔터테인먼트는 지난 7일 "당사 소속 배우 조여정 씨의 친부 관련된 논란이 일어난 것에 사과의 말씀드린다"라며 "이유를 불문하고 아버지 일로 상처받은 분께 죄송하다는 말씀 전한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과거 아버지의 채무로 인해 조여정 씨의 부모님은 이혼하게 되었다. 이후 아버지와는 어떠한 교류나 연락이 되지 않았던 상황"이라며 "작년, 이야기를 전달받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당사자인 아버지와 연락을 취하려 노력했지만, 이미 거처나 번호 또한 확인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소속사 측은 "현재도 당사자인 아버지와 이야기를 들어보고자 노력하고 있다"라며 "하루라도 신속히 사태를 면밀히 확인해보고, 문제가 되는 부분에 있어 원만히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