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유이 '특급 시너지 기대', 2018 KBS 연기대상 MC 확정
전현무-유이 '특급 시너지 기대', 2018 KBS 연기대상 MC 확정
  • 김선영 기자
  • 입력 2018-12-18 11:35
  • 승인 2018.12.18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방송인 전현무, 배우 유이가 ‘2018 KBS 연기대상’ MC를 맡아 찰떡 호흡을 펼친다.

18일 ‘KBS 연기대상’ 측은 “오는 12월 31일 밤 8시 55분부터 240분 동안 방송되는 ‘2018 KBS 연기대상’의 진행자로 전현무, 유이가 낙점됐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로 네 번째 ’KBS 연기대상‘의 MC를 맡게 된 전현무는 특유의 재치 있는 입담과 깔끔한 진행으로 2018년 KBS 드라마 결산의 화려한 무대를 열 예정이다. 또한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의 여주인공 ‘김도란’ 역으로 시청자들의 공감과 사랑을 받고 있는 유이의 MC 활약도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전현무-유이가 MC로서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이목이 집중됨과 동시에 이들의 탄탄한 진행 솜씨를 바탕으로 풍성한 연말 축제를 예고하고 있는 ‘2018 KBS 연기대상’에 대한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

한편, ‘2018 KBS 연기대상’은 오는 12월 31일 밤 8시 55분부터 KBS 2TV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출처=픽클릭]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