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구의회, ‘따뜻한 희망 상자’ 온정 나눔
달서구의회, ‘따뜻한 희망 상자’ 온정 나눔
  • 김을규 기자
  • 입력 2018-12-26 00:12
  • 승인 2018.12.26 0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대구 김을규 기자] 대구 달서구의회(의장 최상극)는 24일 달서구노인종합복지관과 성서노인종합복지관에 ‘따뜻한 희망상자’를 기부하며 나눔을 실천했다.

온정 나눔식은 달서구의회 의장단, 복지관 관장 및 직원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달서구의회는 떡국 220kg을 소외된 노인계층을 위해 기부했다.

최상극 의장은 “달서구에 거주하시는 노인분들께 따뜻한 연말 보내시라는 의미에서 소소한 선물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달서구의회는 노인분들의 복지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