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2018 트리플A 타격 2위 '페르난데스' 영입...최대 70만 달러
두산, 2018 트리플A 타격 2위 '페르난데스' 영입...최대 70만 달러
  • 신희철 기자
  • 입력 2018-12-26 14:51
  • 승인 2018.12.26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약금 5만 달러, 연봉 30만 달러, 인센티브 35만 달러
2018시즌 트리플A 타율 0.333로 2위 기록
호세 페르난데스 [사진=MLB.COM]
호세 페르난데스 [사진=MLB.COM]

[일요서울 ㅣ 신희철 기자] 두산이 26일 쿠바 출신 내야수 호세 미구엘 페르난데스(30)를 영입했다. 계약조건은 계약금 5만 달러, 연봉 30만 달러, 인센티브 35만 달러 등 최대 70만 달러다.

페르난데스는 2013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에서 쿠바 대표팀 주전 2루수로 활약했다. 당시 2루타 3개 포함, 21타수 11안타, 타율 5할2푼4리에 6타점을 올려 국내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난해 LA다저스에 입단했다. 올해는 LA에인절스로 이적해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지난 6월 처음 콜업돼 에인절스 주전 1루수 앨버트 푸홀스의 백업 역할을 주로 했다.

페르난데스는 타격 메커니즘이 좋고 변화구 공략에 능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 우투좌타인데도 왼손 투수를 상대로 강한 모습을 보인다. 선구안이 좋은 페르난데스는 지난 2년간 마이너리그 184경기 775타석에서 68개의 삼진만을 기록했다.

두산 베어스 관계자는 "올해 트리플A 타격 2위(0.333)에 오른만큼 빼어난 콘택트 능력을 바탕으로 팀 타선에 큰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로써 두산은 2019시즌 대비 외국인 용병 구성을 모두 완료했다.


신희철 기자 hichery81@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