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證 "대우건설, 지난해 4분기 높은 영업익 추정"
교보證 "대우건설, 지난해 4분기 높은 영업익 추정"
  • 이범희 기자
  • 입력 2019-01-09 08:32
  • 승인 2019.01.09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보증권은 9일 대우건설에 대해 매수의견 리포트를 내놨다.
 
교보증권에 따르면 대우건설은 "지난해 4분기 시장 기대치보다 높은 영업이익이 추정된다. 올해 분양 예정 물량 확대에 따른 국내 매출액 턴어라운드가 기대된다"며 투자의견을 매수, 목표주가로 8000원을 제시했다.
 
백광제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대우건설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2조6000억원, 195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매출액 감소에도 불구하고 견조한 주택 이익 및 전년 모로코 사피 손실 기저효과로 흑자 전환될 것"이라고 밝혔다.
 
세부적으로 "주택·건축 분야는 2480억원의 실적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며 "분양 물량 감소에 따른 매출 감소 불구 양호한 매출이익률(14.4%) 유지로 견조한 이익을 달성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