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경찰관 간부, 여경 2명에게 욕설‧추행”…경찰청에 진정서 접수돼
“인천 경찰관 간부, 여경 2명에게 욕설‧추행”…경찰청에 진정서 접수돼
  • 조택영 기자
  • 입력 2019-01-12 19:40
  • 승인 2019.01.12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조택영 기자] 인천의 한 경찰서 간부가 여경에게 욕설과 추행을 했다는 내용의 진정서가 경찰청에 접수됐다.

1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인천의 한 경찰서에 근무하는 과장인 A경정이 자신의 담당 부서 팀장인 여경 B()씨에게 입에 담을 수 없을 만큼의 심한 욕설을 하고 또 다른 여경 C()씨를 추행 했다.

A경정은 지난해 10월께 B씨가 감당하기 힘들 정도의 심한 욕설을 했으며 이 같은 충격으로 B씨는 이틀 동안 병가를 냈던 것으로 전해졌다.

C씨도 A경정이 추행을 했다는 취지로 진정서를 접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같은 내용은 함께 근무하는 C씨가 너무 울어 눈이 부어 있는 것을 보고 B씨가 이유를 물어 보면서 밝혀졌다.

경찰은 A경정을 지난 11일 대기 발령 조치했다.

조택영 기자 cty@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