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앞바다서 60대 남성 숨진 채 발견…해경, 수사 나서
제주시 앞바다서 60대 남성 숨진 채 발견…해경, 수사 나서
  • 조택영 기자
  • 입력 2019-01-12 19:47
  • 승인 2019.01.12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조택영 기자] 제주시 앞바다에서 6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해경이 수사에 나섰다.

제주해양경찰서는 12일 오후 235분경 제주시 탑동 방파제 앞 해상에서 김모(68·제주시)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탑동 광장을 산책하던 행인이 바다에 사람이 물에 엎드린 채로 떠 있다며 신고하자 구조대와 경찰이 출동해 오후 251분경 김 씨를 육상으로 옮겼다.

김 씨는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해경은 자세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수사 중이다.

조택영 기자 cty@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