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의회, 제257회 임시회 개회
포항시의회, 제257회 임시회 개회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9-01-17 17:07
  • 승인 2019.01.17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재원 의장 개회사 통해 포항의 잠재된 성장가치 이끌어내는 능동적인 의정활동 약속, 수요자인 시민 중심 시정 추진 당부
김만호•김성조•공숙희 의원 5분자유발언
제257회 포항시 임시회 개회.
제257회 포항시 임시회 개회.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가 17일 제257회 임시회 개회식을 갖고 2019년도 첫 의정활동을 시작했다.

포항시의회에 따르면 본회의에 앞서 진행된 이날 개회식에서 서재원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기업유치, 청년일자리 창출을 이끌어 내어 지속 성장의 틀을 다지고 시민 누구에게나 골고루 혜택이 돌아가는 포용적 복지도시 조성, 촘촘한 사회 안전망 구축을 위해 의회의 역할을 다할 것이며, 포항의 잠재된 성장가치를 이끌어 내는 능동적인 의정활동을 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집행부도 공급자 중심의 행정에서 벗어나 수요자인 시민 중심의 행정을 추진하고 모든 시정 추진의 과정을 시민과 소통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김만호 의원이 ‘우현지구 교통정체 구간 해소를 위해 교통정비 본계획 수립 및 주민 의견 반영’을 촉구했으며, 김성조 의원이 ‘파크골프장 설치 필요성과 양덕 한마음체육관 다목적 공원 내 파크골프장 신설’을 주장했다. 또한, 공숙희 의원은 ‘공중화장실의 성범죄 근절 대책과 타 도시 모범사례를 반영한 공중화장실 조성’을 주제로 5분자유발언을 했다.

본회의에서는 이강덕 시장이 “70년을 달려 온 포항의 발전 기반 위에 시민의 열정과 의지를 더해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뤄가겠다”고 신년 인사를 했으며, 정경원 자치행정국장을 비롯한 집행부 12명의 국・소장으로부터 2019년도 주요업무보고를 받았다. 주요 계획으로는 포항시 승격 70년 기념사업 추진, 청렴도시 건설, 북방경제 선제대응을 위한 북방협력사업 단계적 추진, 지역경제활성화 정책, 포항형 일자리 창출, 가족 친화적 사회문화 확산 정책, 2025 도시관리계획 수립 등이 있었다.

한편, 이번 임시회에서는‘포항시 읍․면․동 복지회관 및 마을회관 설치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포항시 청소년지도 육성 및 지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포항시 폐기물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등의 안건을 심의․의결할 예정이며, 18일에는 남・북구청을 방문해 주요업무를 청취한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