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삼성전자와 '토탈 스마트홈' 구축 나서
포스코건설, 삼성전자와 '토탈 스마트홈' 구축 나서
  • 김은경 기자
  • 입력 2019-01-30 08:33
  • 승인 2019.01.30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은 삼성전자·포스코ICT와 손잡고 아파트 ‘더샵’에 토탈 스마트홈을 구축한다고 30일 밝혔다. 

토탈 스마트홈은 더샵의 클라우드(Cloud)와 삼성전자의 스마트 싱스(SmartThings) 등 사물인터넷(IoT) 플랫폼을 연계한 서비스다.  

더샵 거주자들은 양사 제휴에 따라 아파트 조명, 가스, 난방은 물론 삼성전자의 TV, 로봇청소기, 세탁기 등 스마트 가전 상품을 한 번에 제어할 수 있다. 

포스코건설은 이 서비스를 올해 하반기 분양하는 `더샵` 공동주택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입주고객의 생활패턴과 집안 상태를 빅데이터화해 더샵 아파트가 최적의 서비스를 고객에게 먼저 제안하고 실행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은경 기자 ek@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