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액암 투병' 허지웅 "응원 감사…이길게요"
'혈액암 투병' 허지웅 "응원 감사…이길게요"
  • 김선영 기자
  • 입력 2019-02-11 10:42
  • 승인 2019.02.11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웅
허지웅

[일요서울 | 김선영 기자] 방송인 허지웅(40)SNS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지난 10일 허지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 항암 입원하러 가는 길. 여러분 덕분에 잘 버티고 있다. 홈짐을 만들어서 운동도 조심스레 다시 시작했다"고 썼다.

이어 보내주시는 이야기들 모두 읽고 있다. 이런 이야기를 들을 만큼 좋은 삶을 살았는가 자문하며 부끄러웠다. 단 한가지도 빼놓지 않고 마음 속에 눌러 심었다. 고맙습니다. 이길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도 썼다.

허지웅은 지난해 12"혈액 암 일종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고 투병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김선영 기자 bhar@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