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성북·강북·도봉·노원 도시재생' 활성화 추진…지역자산 활용
서울 '성북·강북·도봉·노원 도시재생' 활성화 추진…지역자산 활용
  • 장휘경 기자
  • 입력 2019-02-12 15:11
  • 승인 2019.02.12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장휘경 기자] 서울시 동북4구 도시재생협력지원센터는 동북4구(성북·강북·도봉·노원)에 존재하는 지역자산을 활용한 도시재생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을 추진한다.  

지난 11일 서울시에 따르면 '동북4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은 동북4구 지역을 대상으로 지역 내 진행되고 있는 도시재생 사업의 주체로서 주민의 역할을 증대하기 위한 '일반공모'를 진행한다. 

동북권 광역중심(창동·상계 신경제중심지) 조성지역을 중심으로 문화예술 프로그램 기획 및 아이디어 발굴을 위한 '주제공모'도 실시한다. 

이번 주민공모사업은 도시재생에 관심이 있는 주민, 상인, 청년, 활동가, 민간단체 등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동북4구 지역 내 사업장·직장·학교 등이 있는 생활기반자로서 3인 이상 모임(대표 1인)이나 동북4구 비영리민간단체·비영리민간법인·협동조합·(예비)사회적기업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접수는 다음달 4일부터 29일까지 직접방문(플랫폼창동61 307호) 혹은 이메일을 통해 받는다. 

민·관 평가단의 심사, 서울시 지방보조금 심의위원회의 심의 등을 거쳐 최종 사업을 선정된다. 개별 공모사업 당 최대 500만원을 지원한다. 

이번 동북4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의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 또는 동북4구 도시재생협력지원센터로 문의해 확인할 수 있다.

오장환 서울시 동북권사업과장은 "동북4구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을 통해 관 주도가 아닌 주민 스스로 마을과 마을공동체를 위한 고민과 참여를 유도해 주민주도형 도시재생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자 한다"며 "동북4구 도시재생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 발굴과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할 수 있는 사업은 적극 협조하고 지원할 계획이므로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