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학생들, 한국HCI학회 학술대회 대상‧우수상
대구가톨릭대 학생들, 한국HCI학회 학술대회 대상‧우수상
  • 김을규 기자
  • 입력 2019-03-08 18:39
  • 승인 2019.03.09 0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HCI KOREA 2019’ 학술대회에서 수상한 대구가톨릭대 디지털디자인과 학생들. 사진=대구가톨릭대
최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HCI KOREA 2019’ 학술대회에서 수상한 대구가톨릭대 디지털디자인과 학생들. 사진=대구가톨릭대

[일요서울 l 대구 김을규 기자] 대구가톨릭대 학생들이 최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HCI KOREA 2019’ 학술대회에서 크리에이티브 어워드 부문 대상과 우수상을 받았다.

디지털디자인과 4학년 김가람‧김한빈‧최교원 학생으로 구성된 ‘PLOP’팀은 증강현실을 이용해 식물의 상태를 사용자에게 알려주는 모바일 플랫폼을 출품해 대상을 받았다.

이 서비스는 토양수분 측정센서, 조도센서, 온도센서가 장착된 키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식물의 상태를 진단하고 이를 감정을 담은 캐릭터로 표출함으로써 사용자가 반려식물을 살아있는 생물체처럼 인식할 수 있도록 했다.

디지털디자인과 4학년 김재희‧한은규 학생의 ‘Life Card’팀은 화재, 지진, 홍수를 대비한 훈련을 물리적인 입력장치를 사용하지 않고 AR마커를 이용해 위험 상황 속에서 캐릭터의 행동을 제어하며 진행하는 재난대응 교육용 게임을 개발해 우수상을 받았다.

HCI KOREA 학술대회는 HCI(Human Computer Interaction) 기술을 응용해 기술과 아트 디자인의 융합을 통한 창의적 작품을 시상하고 전시한다.

대구가톨릭대 학생들은 지난해 이 대회에서 인터랙티브 아트 부문 대상을 받은 바 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