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다양한 '식목기념 행사' 개최
포항시, 다양한 '식목기념 행사' 개최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9-03-14 17:56
  • 승인 2019.03.15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승격 70년 기념 생명의나무 나누어주기, 시민과 함께하는 시화장미 식재
지난해 영일대광장에서 개최된 생명의나무 나누어주기 운동 행사 모습.
지난해 영일대광장에서 개최된 생명의나무 나누어주기 운동 행사 모습.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포항시가 시승격 70년을 기념해 봄철 나무심는 분위기 확산과 미세먼지 저감대책에 따른 시민의식 고취를 위하여 다양한 “식목기념 행사”가 개최한다.

14일 시에 따르면 오는 3월 23일 오전 10시부터 철길숲 오크정원에서 포항시 승격 70년을 기념한 “제12회 생명의 나무 나누어주기 운동” 행사가 개최되며, 장미, 홍콩야자, 싱고리움 등 실내식물(나무) 화분 10여 종을 1인당 2개씩 나누어 준다.

이 행사는 경북생명의숲이 주최·주관하고 포항시와 포스코 등에서 후원해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는 영일대광장에서 시행됐으나 올해는 철길숲으로 장소를 바꾸어 열린다.

또한, 포항시에서는 철길숲 행사장 내 홍보부스를 따로 마련해 가정이나 사무실에서부터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있는 실내공기정화 식물을 기르는 작은 실천이 미세먼지를 줄이는 첫걸음이 될 것을 널리 홍보할 계획이다.

이어 같은 날 오전 11시부터는 중앙동 9호 광장에서 동빈나루까지의 구간 내에서 포항시가 주최하고 장미사랑회와 포항향토청년회가 주관하는 “시민과 함께하는 시화장미 식재 행사”도 개최된다.

하영길 환경녹지국장은 “시민, 자생단체, 기업체, 유관기관 등이 함께 시화장미를 식재함으로써 시화장미에 대한 애착심을 높이고, 시민주도형 장미심기 운동으로 발전시켜 천만송이 장미향이 가득한 장미도시 포항으로 만들고자 행사를 계획하였다.”며, “아울러 미세먼지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서는 나무를 심고 가꾸는 일이 선택이 아닌 필수이기에 많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나무심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