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지역 농산물 공급 확대로 농가 판로 개척 나서
익산시, 지역 농산물 공급 확대로 농가 판로 개척 나서
  • 고봉석 기자
  • 입력 2019-04-12 17:39
  • 승인 2019.04.1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익산 고봉석 기자] 익산시가 지역 농산물 공급 확대로 농가 판로 개척에 나섰다.
 
시는 12일 농식품허브유통사업단 협 (대표 이강호 ), ㈜그린로드 (대표 김지용 ), ㈜누리와 지역 농산물 공급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그린로드는 작두콩을 이용해 커피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는 음료를 제조하는 업체로 이번 협약으로 농식품허브유통사업단 협을 통해 원료 농산물인 작두콩 9,900 ㎡(약 3 천만 원 )를 공 급받게 됐다 .
 
또한 맞춤형 발효 건강 음료를 생산하는 ㈜누리 (대표 강주석 )도 협약을 맺고 아로니아 등 기 능성 원료 약 5 톤을 지역 농가들에게 공급받기로 했다.
 
이 밖에도 김치업체들이 농가와 상생을 위해 익산 지역농협과 가을배추 계약재배를 추 진하는 등 판로 확보를 추진한다.
 
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역 농산물 공급 규모를 지속적으로 늘릴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관내 식품기업들이 지역 농민들과 상생하고 질 좋은 원료 확보로 제품의 품질을 향상시키고 있어 좋은 상생협력 모델이 되고 있다” 고 말했다.

고봉석 기자 press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