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AI 기반 자동견적 시스템 구축사업 수주
한화시스템, AI 기반 자동견적 시스템 구축사업 수주
  • 이범희 기자
  • 입력 2019-05-02 10:50
  • 승인 2019.05.02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ㅣ이범희 기자] 한화시스템(대표이사 김경한)이 보험개발원의 50억 규모 인공지능(AI) 기반 차세대 사진 자동견적 시스템인 ‘AOS 알파’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AOS 알파는 Automobile repair cost On-line Service Alpha의 줄임말이다.

기존 자동차 수리비 견적 시스템에 AI 기술을 접목한 차세대시스템인 ‘AOS 알파’는 인공지능 기술로 사고 차량의 사진을 판독해 손상 부위를 정확히 인식하고 자동으로 사고 차량의 수리비를 산정한다. 또한 사고 접수부터 보상까지의 프로세스도 기존 대비 빠르게 처리해준다.

이번 사업을 위해 한화시스템은 한화생명 ‘드림플러스’에 참여 중인 애자일소다와 협력한다. 애자일소다는 AI 기반의 금융데이터 분석 역량을 보유한 업체로서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플랫폼을 활용해 다양한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드림플러스는 한화생명이 2016년부터 운영해온 스타트업 육성·지원 프로그램이다. 핀테크와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분야의 우수 스타트업과 상생을 실천하고 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