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황손 (사)황실문화재단 이석 총재, 저소득층에 나눔 실천
마지막 황손 (사)황실문화재단 이석 총재, 저소득층에 나눔 실천
  • 고봉석 기자
  • 입력 2019-05-15 19:12
  • 승인 2019.05.16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금 5백만원과 장수 상징 명아주 지팡이 2백개 전주시에 전달

[일요서울|전주 고봉석 기자] 전주한옥마을 승광재에 거주하고 있는 이석 (사)황실문화재단 총재가 올해에도 어김없이 전주시 저소득층 후원 나눔에 동참했다.

전주시는 15일 황손 이석 총재를 비롯한 (사)황실문화재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돕기 후원금품 전달식을 가졌다.

(사)황실문화재단은 이 자리에서 전주지역 저소득층과 긴급지원가정을 위해 뜻깊게 써달라며 성금 500만원을 전달했다.

재단은 또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에게 지급해달라며 수작업을 통해 제작한 건강과 장수의 상징인 명아주 지팡이 200개를 함께 기탁했다.

이석 (재)황실문화재단 총재는 “아직도 우리 주변에는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들이 많이 있는데 이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 싶었다”고 말했다.

한편, 황손 이석 총재는 전주시의 ‘엄마의 밥상’ 등에 성금 100만원과 백미 등을 기탁했다.

또 지난해에도 저소득층을 위한 성금 100만원을 후원하는 등 지속적인 나눔의 손길을 보내오고 있다.

 

고봉석 기자 press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