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전통시장 등 활성화 국비 10억원 확보 지역경제 활력
인천 중구, 전통시장 등 활성화 국비 10억원 확보 지역경제 활력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05-16 11:26
  • 승인 2019.05.16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항누리길 상점가 기반조성 등 전통시장 상점가 활성화에 만전
중구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에 국비 10억 원 확보
중구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에 국비 10억원 확보

[일요서울|인천 조동옥 기자] 인천 중구가 지난 14일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를 위한 공모사업에서 국비 10억원을 확보, 지역경제의 활력소를 불어넣고 있다.

구는 기존 청년몰의 지속적인 활성화를 위한 지원 사업비로 국비 7억 9천만 원을 확보했으며, 이외에도 신포국제시장의 노후전선 정비를 위한 사업비 4천만 원, 개항누리길 상점가 기반조성사업비 1억 5천만 원, 신흥시장과 신포상가연합회 특성화 첫걸음 컨설팅 사업비 3천만 원 등 국비로만 총 10억 원을 확보했다.

구는 그 동안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를 위한 각종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특히, 지난해 개항누리길 상점가 일대에 인천에서는 두번째로 청년몰을 조성함으로써 침체된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홍인성 구청장은“구 자체 예산만으로는 추진하기 어려운 사업을 국비 확보를 통해 추진할 수 있게 된 만큼 신속히 사업을 추진하여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에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