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주택가서 화재…1억5000만 원 재산피해
울릉도 주택가서 화재…1억5000만 원 재산피해
  • 조택영 기자
  • 입력 2019-05-25 11:27
  • 승인 2019.05.25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그래픽=뉴시스]
화재 [그래픽=뉴시스]

[일요서울 | 조택영 기자] 경북 울릉도에서 큰불이 발생해 20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북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25일 오전 2시경 경북 울릉군에 위치한 한 주택가에서 불이 나 건물과 가재도구 등을 태워 1억5000여만 원(소방당국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불은 3시간여 만에 꺼졌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14가구 20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행정당국은 인근 경로당에 이재민들의 임시거소를 마련했다.

이날 화재는 규모가 커 소방당국의 자체 보유 소방력은 물론 해군 소방차와 경찰, 공무원 등이 지원·투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합동감식에 나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조택영 기자 cty@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