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2019 인천 국제 1인미디어 페스티벌'개최
인천시 '2019 인천 국제 1인미디어 페스티벌'개최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06-06 09:02
  • 승인 2019.06.06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1인미디어 제작자를 위한 축제, 2일간 2만여명 참가 예상
지난해 약 12,000명의 참관객이 방문 모습
지난해 약 12,000명의 참관객이 방문 모습

[일요서울|인천 조동옥 기자] 인천광역시가 주최하고 인천테크노파크가 주관하는 국내 최초의 1인 방송 분야 국제 행사인 ‘제2회 인천 국제 1인미디어 페스티벌’이 오는 8월 16일과 17일 송도컨벤시아 전시장에서 개최된다.

‘인천 국제 1인미디어 페스티벌’은 차세대 혁신 성장 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1인 미디어 산업을 주제로 한 국내 최초 국제 행사로, 1인 미디어의 저변확대와 산업화에 기여하기 위한 축제이다.

작년에 처음으로 시작한 이 행사는 ‘빅마블’, ‘보겸’, ‘악어’ 등 국내‧외 유명 1인미디어 제작자 및 해외 인플루언서 110여명과 삼성, 파나소닉 등 170여개 관련 전시부스가 운영되어 약 12,000명의 참관객이 방문하였다. 1인 미디어 대세를 증명하듯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셀카봉, 스마트폰을 들고 실시간 스트리밍 방송을 하는 다수의 참가자들로 현장 열기를 더했고, 아직은 1인 미디어에 익숙하지 않은 학부모들도 아이들 손에 이끌려 방송콘텐츠를 함께 제작하고 체험하며 짧은 시간이나마 1인 미디어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행사로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올해 2019년 페스티벌은 산업적 플랫폼을 한층 강화하여, 관람객에게는 생생한 1인미디어 체험 및 관람을, 기업에게는 제품과 서비스에 적합한 1인미디어 제작자 매칭 및 홍보를, 1인미디어 제작자에게는 자신의 채널 파급력 확대를 할 수 있는, “관람객과 기업, 1인미디어제작자 모두가 윈-윈 할 수 있는 축제”를 기본방향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행사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최근 1인미디어 중 가장 인기 있는 뷰티, 푸드, 게임, 엔터테인먼트, 키즈의 5가지 분야를 중심으로 공식행사, 메인무대, 미니스튜디오, 체험코너, 사인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펼쳐진다. 또한, 이번 행사에 참여를 원하는 1인미디어 제작자와 기업은 행사 홈페이지(https://www.iisf.kr)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김충진 마이스산업과장은 “올해에는 국내외 유명 1인 미디어 제작자들과의 교류는 물론 꿈나무를 위한 1인 미디어 제작 체험, 비즈니스 매칭 등 보다 알찬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향후 미국의 비드콘(Vidcon)과 같이「1인 미디어 한류시대, 글로벌 메카 인천」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