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부발전(주) 안동발전본부, ‘유해화학물질 취급 안심사업장’ 선정
한국남부발전(주) 안동발전본부, ‘유해화학물질 취급 안심사업장’ 선정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9-06-13 08:03
  • 승인 2019.06.13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안동 이성열 기자] 한국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본부장 이기우)가 지난 11일 대구지방환경청으로부터 ‘유해화학물질 취급 안심사업장’으로 선정됐다.

본부에 따르면 ‘유해화학물질 취급 안심사업장‘ 제도는 화학물질 관리능력이 우수한 기업에 인센티브를 제공하여 기업의 준법의욕 고취 및 지역사회의 화학물질에 대한 심리적 불안감 해소에 기여하기 위한 목적으로, 전국에서 처음으로 대구지 방환경청 주관으로 실시됐다.

안심사업장은 대구 경부지역 내 유해화학물질 영업허가 사업장 중 2015년 이 후 화학물질관리법 위반 및 화학사고 이력이 없는 사업장을 대상으로 서류심 사와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외부 심사단의 현장 평가를 통해 유해화학물질 관 리능력이 우수한 5개 기업이 선정됐으며, 한국남부발전(주) 안동발전본부는 LG전자 구미1공장 등 5개 업체와 함께 ‘유해화학물질 취급 안심사업장‘에 선정되는 영광을 누렸다.

한국남부발전(주) 안동발전본부는 금번 선정으로 향후 3년간 자율점검 사업 장으로 지정돼 정기점검이 면제되고, 지정기간 중 화학물질관리법 위반사 항 발생에 따른 과태료(과징금) 처분 시 감경 기준 적용 등의 인센티브를 받 을 수 있게 됐다.

이 번 수상으로 한국남부발전(주) 안동발전본부는 산업안전보건법상의 PSM 'P등급‘ 사업장 인증과 함께 안전분야 2관왕을 달성하게 돼 ’안전 최우선 사람이 우선이다’ 회사의 경영이념을 실천하는 계기가 됐다.

이기우 안동발전본부장은 “앞으로도 철저한 유해화학물질 관리를 통해 단 한 건의 화학사고도 발 생하지 않는 안전사업장이 유지될 수 있도록해 지역사회로부터 신뢰받고 모범이 될 수 있는 기업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