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양성평등상 수상 개인 ‧ 단체 1팀씩 선정
용인시, 양성평등상 수상 개인 ‧ 단체 1팀씩 선정
  • 강의석 기자
  • 입력 2019-06-18 17:09
  • 승인 2019.06.18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희 해바라기 협동조합 대표 ‧ 용인가정상담센터 등

[일요서울|용인 강의석 기자] 용인시는 오영희 해바라기 협동조합 대표와 용인가정상담센터를 제6회 용인시 양성평등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상은 사회 각 분야에서 성 차별적 인식과 관행을 개선하고, 여성의 인권증진 및 양성평등 문화를 확산하는 데 기여한 유공자에게 수여된다.

오영희(64)씨는 해바라기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 대표로 장애인, 노약자, 저소득층 등에 무료로 한의원 ‧ 치과 진료를 해주는 등 취약계층 건강증진에 기여한 점과 지역 여성리더를 양성 ‧ 소통하는 등의 노력을 인정받았다.

용인가정상담센터는 가정폭력 피해자에게 상담과 치유 프로그램을, 가해자에겐 치료와 교정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등 가정폭력으로부터 여성의 권리를 보호하는데 이바지한 공을 인정받았다.

시는 지난 10일 양성평등 심의위원회를 열고 후보자의 공적과 지역여론을 심사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시상은 다음달 4일 시청 에이스홀서 열리는 양성평등주간 기념식에서 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2014년 양성평등상을 첫 도입해 올해까지 개인 4명, 단체 5곳을 시상한 바 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