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 공모 3개 지구 선정
경북도,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 공모 3개 지구 선정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9-06-19 21:16
  • 승인 2019.06.2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다인 영덕군, 청도군, 영주시 3개사업 선정... 국비 150억원 확보
경북도가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한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공모사업에 3개 사업이 선정돼 내년도 국비 150억원을 확보했다.
경북도가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한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공모사업에 3개 사업이 선정돼 내년도 국비 150억원을 확보했다.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상북도가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한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 공모사업에 ‘영덕 화전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등 3개 사업이 선정돼 내년도 국비 150억원을 확보했다.

경북도는 3개 시군 3개 사업을 공모 신청해 사업설명, 현장평가, 사업발표회를 거쳐 전국 11개소 중 전국 최다인 총 3개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영덕 화전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은 2018년 10월 6일 태풍 콩레이 내습으로 약 700여동의 건물침수와 농경지 약 100ha의 침수 피해가 있었으나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향후 침수피해 예방은 물론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청도 유호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 ‘영주 한절마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은 저지대 주거 밀집지역으로 내수배제불량에 의한 침수지역으로 주민 수혜도가 가장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최웅 경북도 재난안전실장은 “이번 사업은 지구온난화로 다양화, 대규모화, 복잡화되어 가는 각종 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 하고 재난안전을 지키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