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맑은 수돗물 공급 경기도 1위
군포시, 맑은 수돗물 공급 경기도 1위
  • 강의석 기자
  • 입력 2019-06-20 12:07
  • 승인 2019.06.20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상수도관 개량사업 지원율 89.8%… 31개 시․군 평균 22.1%

“시민이 깨끗한 물 마시는 환경 조성 노력, 선택 아닌 필수”

[일요서울|군포 강의석 기자] 군포시의 맑은 수돗물 공급 노력 성과가 경기도 내 자치단체에서 가장 우수한 것으로 확인됐다.

시와 경기도 수자원본부에 의하면 도 내 31개 시․군의 20년 이상 된 노후 소규모(60~130㎡ 이하) 주택 중 상수도관이 아연도 강관으로 설치돼 개량 지원 대상인 세대수는 총 93만5천875세대인데, 2018년 말 기준으로 지원이 이뤄진 사업량은 22.1% 불과하다.

특히 사업 시행률이 10% 미만인 시․군이 18곳에 달하며, 평균 사업량 이상의 실적을 이뤄낸 도시는 군포를 포함해 6개 지자체에 불과한 것이 현실이다.

이런 상황에서 군포시의 노후 주택 녹슨 상수도관 개량 실적은 89.8%를 기록, 시민을 위한 맑은 수돗물 공급 노력이 가장 적극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관련 시는 지난 2016년부터 녹슨 상수도관 개량 사업을 시작해 작년까지 20개의 공동주택 단지가 상수도관을 개량할 수 있도록 지원(자부담 포함, 사업 시행)했다고 설명했다.

또 올해와 내년에도 15개 단지에 추가 지원을 시행, 총 35개의 공동주택 입주 시민들이 보다 맑은 수돗물을 사용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깨끗한 수돗물을 생산해도 공급하는 관이 녹슬어있으면, 시민들의 수돗물 사용 만족도가 높을 수 없다는 것을 알기에 시민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후 수도관 개량 사업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시민이 깨끗한 물을 이용하는 환경 조성 노력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말했다.

한편 시의 노후 주택 녹슨 상수도관 개량 사업과 관련해 상세 정보는 시청 건축과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