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대만 교통부 대표단과 관광 분야 교류 방안 논의
주낙영 경주시장, 대만 교통부 대표단과 관광 분야 교류 방안 논의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9-06-26 10:02
  • 승인 2019.06.2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 관광객 유치 확대를 위한 신호탄 쏘다
주낙영 경주시장(오른쪽)일 26일 한국-대만 관광교류회의’ 참석차 경주시를 방문한 저우융후이 대만교통부관광국장에게 귀걸이를 선물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오른쪽)일 26일 한국-대만 관광교류회의’ 참석차 경주시를 방문한 저우융후이 대만교통부관광국장에게 귀걸이를 선물하고 있다.

[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주시는 대만 교통부 대표단이 26일 주낙영 경주시장을 예방해 경주시의 관광정책을 청취하고 경주와 대만의 관광 분야 교류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대표단은 ‘한국-대만 관광교류회의’ 참석차 경주를 방문했으며, 특히 대만 최초의 여성 교통부 장관 및 내각 부총리를 역임한 예쥐란 대만관광협회장이 동행해 무게감을 더했다.

주낙영 시장은 이 자리에서 “한국과 대만의 연간 상호 방문객수가 210만 명을 넘어서는 등 최근 한국을 찾는 대만 관광객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대만 교통부 대표단 일행의 경주 방문을 계기로 보다 많은 대만 관광객이 한국의 대표적 관광지인 경주를 방문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저우융후이 국장은 “국내외 관광객에게 경주의 명승고적은 매우 흥미로운 곳이며, 관광지 개발 및 보존 등 경주시의 관광정책 또한 배울 점이 많다”며 “앞으로 양국의 많은 관광객이 경주와 대만을 상호 방문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대만 교통부 대표단은 이날부터 3일 동안 경주에서 개최되는 ‘제34차 한국-대만 관광교류회의’에 참석하고 경주의 주요 유적지를 둘러본 후 28일 대만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