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 인천 적수피해 학교에 '비상급수' 지원
김포시상하수도사업소, 인천 적수피해 학교에 '비상급수' 지원
  • 강동기 기자
  • 입력 2019-06-27 11:40
  • 승인 2019.06.2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김포 강동기 기자] 김포시 상하수도사업소(소장 전상권)는 인천광역시 서구․영종의 수돗물 적수현상과 관련 피해지역과 의심지역인 강화군에 학교 급식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비상급수 지원에 나섰다.

김포시 상하수도사업소는 지난 18일부터 서구․강화군지역 학교에 1일 35~40톤의 수돗물을 제공, 학교 급식을 원활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전상권 상하수도사업소장은 “인천광역시의 수도 공급이 정상화 될 때까지 김포시에서 지원할 일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김포시는 이번 인천광역시 적수 발생 사례를 계기로 상수도 수계전환 작업 수행 시 적수 등이 출수되지 않도록 시설물(이토밸브, 소화전등) 점검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마실 수 있도록 매뉴얼 정비 등 체계적인 상수도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