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SRT 수서역서 사회적경제기업 장터 열어
강남구, SRT 수서역서 사회적경제기업 장터 열어
  • 이지현 기자
  • 입력 2019-08-14 17:47
  • 승인 2019.08.1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19일~9월15일 14개 기업 참여
2018.12.5. 강남구_사회적경제기업_제품 홍보관_SRT 수서역
2018.12.5. 강남구_사회적경제기업_제품 홍보관_SRT 수서역

[일요서울ㅣ이지현 기자]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19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SRT(수서고속철도) 수서역에서 사회적경제기업 판로개척 지원을 위한 '강남구+SRT 사회적경제마켓'을 연다고 14일 밝혔다.

구는 수서역 1층에 내달 1일까지 홍보관을, 이튿날부터 15일까지는 판매관을 운영한다. 

지난달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품목은 자개액세서리(재이공예협동조합), 정화식물·아로마향초(녹색발전소곳곳협동조합), 영어책(잉쿱영어교육협동조합), 수제잼·과일청(더살림먹거리) 등 20여개다.

구는 또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상설 특판 홍보를 겸한 장터를 정기적으로 개최한다. 다음달에는 도산대로 128에 '사회적경제 육성·지원센터'를 열 계획이다.

이지현 기자 jhyi1193@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