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벽산아파트상가 간판개선사업 디자인·설계 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
남동구, 벽산아파트상가 간판개선사업 디자인·설계 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08-23 09:50
  • 승인 2019.08.23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진 경과 및 최종디자인에 대해 설명 후 질의·답변과 함께 의견수렴을 하는 시간 가져
이강호 구청장, 주변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이강호 구청장, 주변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일요서울 | 인천 조동옥 기자] 인천 남동구가 최근 구청장 집무실에서 벽산아파트상가 간판개선사업 디자인 및 설계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는 주민협의회 위원, 옥외광고 디자인 자문위원, 한국옥외광고센터 연구원, 디자인개발 및 실시설계 용역 업체 관계자, 관계공무원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선 그간 추진 경과 및 최종디자인에 대해 설명 후 질의·답변과 함께 의견수렴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구는 보고회에서 나온 자문의견을 디자인 및 설계에 반영해 9월에 사업자를 선정 후 기존 노후 간판을 철거하고, 11월까지 현대적인 감각의 LED 간판을 제작·설치할 계획이다.

이날 이강호 구청장은 “보고회에 참석해 좋은 의견을 주신 상가 주민대표 여러분과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사업이 원활히 진행돼 주변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구 도시경관과 관계자는 “이번 주민설명회를 통해 제시된 주민들의 소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해 아름답고 개성 있는 간판 설치로 지역상권을 살리고 도시미관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